본문으로가기
본문으로가기

부동산이슈

그대, 무엇을 걱정하나?_현금가치 하락 2

  • 스피드공실 (dream1801)
  • 등록일: 2019-08-12 09:55 
  • 조회:39

 

그대, 무엇을 걱정하는가?_현금가치 하락 2.

 

[출처] 그대, 무엇을 걱정하는가?_현금가치 하락 2.|작성자 분당 셰도우

 

 

7월 8일경 분양가상한제 검토 기사가 있었습니다. 그로부터 한달이 흘렀지요.

이로인해 시장이 주춤거렸던가요?

부동산이 상승을 멈추었을까요?

재건축만 잠시 주춤거렸을뿐, 실은 이때부터 강남발 상승세가 신축.준신축.기축의 마용성 과천 분당 등으로 퍼져

본격적으로 오르기 시작했습니다. 이미 시장에선 효과가 없는 정책으로 결론난 것이지요.

잠시 눈을 돌려, 금융, 글로벌 시장 환경을 보겠습니다.

7월18일 한은에서 기준금리인하가 있었습니다.(1.5%)

7월 31일 미연준의 0.25% 기준금리인하가 있었구요.

미중무역전쟁이 트럼프의 추가관세 10%예고로 협상이 험난해지고 있습니다.

한일간엔 현 정부의 무능과 외교 실정, 자력갱생, 민족주의, 이에는 이 눈에는 눈 맞보복의 강대강 대치 속에

원화환율은 1200원대로 치솟고, 주가는 흘러내렸습니다.

이는 다시 미연준을 향해 올해 기준금리 0.75%~1%의 인하 압력로 되돌아가고 있습니다.

이런 와중에 글로벌 이머징 국가의 본격적인 금리인하 동참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뉴질랜드 0.5%P↓ 인도 0.35%P↓

유럽중앙은행은 내달 인하 시사

트럼프 측 “0.75~0.1%P 더 낮춰라”

이주열 총재도 추가 인하 시사

국내 기준금리는 어찌될까요?

연내 추가 1회의 기준금리인하는 사실상 확정이나 마찬가지였습니다만, 급박하게 돌아가는 글로벌의 금융완화

흐름속에서 미연준이 기준금리를 크게 내리면, 한국은행도 연내 또는 내년 초까지 최소 0.50%이상 기준금리인하를

단행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면 조만간 기준금리는 역사상 최저인 1%의 이하의 금리시대를 마주하게 될 것입니다.

현재 신규(갈아타기) 주담대 고정 금리가 2.5%에도 못미치고 있습니다만, 추기 금리인하시 대략 1%대후반~2대초반까지

금리가 낮아질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말인즉슨, 레버리지를 통한 부동산 주담대출의 이자부담은 사라진다는 말과 같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금리가 하락하고 환율이 치솟는다는 말은 원화가치가 하락함을 의미합니다. 즉, 현금가치가

사라져버리는 것입니다.

금값이 벌써 온스당 1500불을 돌파했습니다. 사람들은 돈을 쥐고 있는게 두렵습니다. 현금을 들고 있으면 하루하루

돈 가치가 속된 말로 똥값으로 전락합니다.

어디론가 피신처가 필요합니다. 안전자산의 대명사인 금, 채권, 엔화자산, 달러자산으로 돈들이 몰리고 있습니다만,

이런 와중에 안전자산에 해당되는 중심지의 부동산인들 가만히 있겠는지요?

공급물량 감소 속 강남, 분당 등 전세가가 오르기 시작한게 2~3주째입니다.

급격한 금리인하속 통화량 급증이 눈에 뻔합니다. 현금 가치의 하락 속에서 시중에 있는 1200조의 유동성은 어디를

향해 갈까요? 통장 속 현금으로 계속 남아 있을까요?

금리인하 + 통화량 증가 + 중심지 공급축소 + 중심지 전세가 상승 = 중심지 부동산 상승

사람의 심리가 원래 이러합니다.

뭘 잘 모를 땐, 자라보고 놀란 가슴 솥 뚜껑 보고 놀란다고 주식이 흘러 내리고 환율이 치솟아 오르니 대중들은 겁부터

내며 움추려듭니다. 한쪽 눈으로만 바라보는 세상은 온통 암흑 천지인 듯 보입니다.

그러나 돈은 냉정합니다.

대중들이 공포에 사로잡혀 있을 때, 빠르게 기회를 찾아 지금도 도도하게 제 갈 길로 흘러가고 있을 뿐입니다.

추신.

분당 부동산은요, 지난 주 부동산의 집단 휴가 전에 꽤 많은 거래가 있었습니다.

시범 삼성의 경우 32형은 이제 10억 이하 물건은 동이 난듯 하구요, 49형도 이젠 출발가능 금액이 13억에서

시작하는 것 같습니다.

시범 현대도 32형 일부는 9.7억 매수호가에도 매물이 들어가고 10억선 매도호가에 물건이 나오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출처] 그대, 무엇을 걱정하는가?_현금가치 하락 2.|작성자 분당 셰도우